2019.11.20 (수)

  • 맑음속초7.3℃
  • 맑음1.7℃
  • 맑음철원1.0℃
  • 맑음동두천2.6℃
  • 맑음파주1.5℃
  • 맑음대관령1.7℃
  • 맑음백령도5.6℃
  • 맑음북강릉7.4℃
  • 맑음강릉8.9℃
  • 맑음동해6.3℃
  • 맑음서울2.9℃
  • 맑음인천2.0℃
  • 맑음원주3.2℃
  • 비울릉도7.3℃
  • 맑음수원3.8℃
  • 맑음영월3.7℃
  • 맑음충주3.0℃
  • 맑음서산5.5℃
  • 맑음울진7.8℃
  • 맑음청주3.7℃
  • 맑음대전6.4℃
  • 맑음추풍령4.8℃
  • 맑음안동4.6℃
  • 맑음상주6.0℃
  • 맑음포항8.0℃
  • 맑음군산5.8℃
  • 맑음대구7.0℃
  • 맑음전주5.7℃
  • 맑음울산8.1℃
  • 맑음창원6.7℃
  • 맑음광주7.3℃
  • 맑음부산8.5℃
  • 맑음통영9.8℃
  • 맑음목포5.9℃
  • 맑음여수7.9℃
  • 구름조금흑산도8.9℃
  • 맑음완도10.1℃
  • 맑음고창6.4℃
  • 맑음순천7.6℃
  • 맑음홍성(예)3.7℃
  • 맑음제주11.2℃
  • 구름조금고산11.2℃
  • 맑음성산10.6℃
  • 맑음서귀포13.1℃
  • 맑음진주8.1℃
  • 맑음강화3.0℃
  • 맑음양평4.6℃
  • 맑음이천3.4℃
  • 맑음인제3.2℃
  • 맑음홍천3.2℃
  • 맑음태백5.2℃
  • 맑음정선군3.4℃
  • 맑음제천2.9℃
  • 맑음보은5.1℃
  • 맑음천안4.3℃
  • 맑음보령5.3℃
  • 맑음부여6.6℃
  • 맑음금산5.3℃
  • 맑음부안6.2℃
  • 맑음임실6.6℃
  • 맑음정읍5.1℃
  • 맑음남원7.0℃
  • 맑음장수5.5℃
  • 맑음고창군5.5℃
  • 맑음영광군6.5℃
  • 맑음김해시8.1℃
  • 맑음순창군7.0℃
  • 맑음북창원6.1℃
  • 맑음양산시9.7℃
  • 맑음보성군8.9℃
  • 맑음강진군8.7℃
  • 맑음장흥8.7℃
  • 맑음해남8.3℃
  • 맑음고흥8.6℃
  • 맑음의령군8.5℃
  • 맑음함양군8.5℃
  • 맑음광양시8.8℃
  • 맑음진도군9.1℃
  • 맑음봉화4.4℃
  • 맑음영주4.5℃
  • 맑음문경7.6℃
  • 맑음청송군5.5℃
  • 맑음영덕8.0℃
  • 맑음의성7.0℃
  • 맑음구미7.9℃
  • 맑음영천8.1℃
  • 맑음경주시8.0℃
  • 맑음거창6.9℃
  • 맑음합천8.0℃
  • 맑음밀양8.0℃
  • 맑음산청9.0℃
  • 맑음거제9.5℃
  • 맑음남해8.1℃
공주대,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레겐트루데' 공연 선보여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공주대,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레겐트루데' 공연 선보여

19일, '레겐트루데: 비와꿀과 사랑에 관한 한 이야기' 초청 공연

[공주일보] 환경문제를 다룬 독일의 예술동화가 우리 전통 판소리 극으로 재창작돼 관객들을 찾아간다.

 

공주대학교(총장 원성수)는 오는 19일 오후 5시 백제교육문화관 컨벤션홀에서 판소리극 ‘레겐트루데(비와 꿀과 사랑에 관한 한 이야기)’ 공연을 선보인다.
 
‘백제의 고도 공주, 유럽을 품다’라는 공주대 국립대학육성사업의 문화축제 초청작품인 ‘레겐트루데’는 2018년 주한 독일문화원과 극단 희비쌍곡선이 공동 제작한 작품으로 19세기 중반 독일 작가 테오도르 슈토름의 동명 예술동화를 한국의 전통공연예술양식인 판소리로 재해석한 것이다.
 
원작에서 주인공의 마을은 극심한 더위와 가뭄으로 몇 해째 고통을 받고 있는데 이는 오늘날 가장 심각한 환경문제 중 하나인 기후변화현상을 연상케 한다. 이에 대해 판소리 극 ‘레겐트루데’는 자연의 전체성, 순환성, 자연과 인간의 조화 등의 가치를 회복할 것을 관객들에게 요청한다.
 
‘레겐트루데’는 지난해 주한 독일문화원 대전 분원 30주년 기념행사에서 공연을 가졌으며 당시 대전을 찾은 게르하르트 슈뢰더 전 독일 총리의 극찬을 받았다. 또한 올 4월 19일 독일 베를린과 쾰른의 순회공연에서 많은 독일인들의 관심과 사랑을 받기도 했다.
 
이철우 교수(독어독문학과장)는 “‘레겐트루데’라는 예술작품을 통해 동서양의 문화와 예술의 접목 가능성을 모색하고, 나아가 지역사회와 대학 사이에 유기적인 문화생태계를 구축하여 지역문화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초청공연을 갖게 됐다”고 말했다. 초등학생 이상 입장이 가능하며 입장료는 무료다.  
 
한편, 이 공연은 공주대 인문사회과학대학 주최하고, 독어독문학과 주관하며, 공주대, 교육부, 한국연구재단, 주한독일문화원, 공주시, 충남연정국악원, 박동진 판소리 전수관이 협찬했다.

씨에이미디어그룹.jpg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